STUDIO FRED.

아이폰 벨소리. 기본적으로는 아이튠즈 스토어에서 구매한 곡으로만 제작이 가능하지만, 현재 우리나라에는 아이튠즈 스토어에서 음원을 판매하지 않기 때문에 사실상 그냥은 불가능하다-

하지만 방법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1. 일단 원하는 곡을 골라서 AAC파일로 변환하자-

아이튠즈에서 가져오기 설정을 바꾸지 않았다면 기본값으로 AAC파일로의 변환이 활성화 되어 있으므로 추가적인 변경이 필요없지만 mp3로 가져오도록 했다면 다시 iTunes Plus (AAC)로 설정을 바꿔야 한다-

편집->기본설정->가져오기 설정

그 다음 원하는 곡을 선택하고 오른쪽 클릭 
(혹은 맥에서 원버튼을 사용하는 경우 컨트롤 + 클릭)


AAC파일로 생성한 다음 해당 파일을 다시 오른쪽 클릭하고 [Windows탐색기에서 보기] 혹은 맥에서는 [Finder에서 보기]를 선택한다-


위와 같이 확장자가 .m4a로 된 것을 볼 수 있다

(참고: 윈도우에서는 기본으로 확장자가 보이지 않을 수 있다. 이때는 XP기준으로 내 컴퓨터 혹은 탐색기 등에서 [도구] -> [폴더옵션] -> [보기] -> [알려진 파일 형식의 파일 확장명 숨기기]를 해제하면 된다. 나중에 작업 후 다시 선택하면 확장자가 다시 가려진다)

이제 이 파일을 Quicktime이나 기타 편집 기능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불러들여서 원하는 부분을 선택하고 저장한다. 여기서 주의할 점은 음악의 길이가 40초를 넘을 경우 아이폰에 저장은 가능하지만 벨소리로 인식하지는 않는 다는 점.

40초 이내로 원하는 부분을 잘라 내고 해당 파일의 확장자를 .m4r 로 바꾸면 벨소리 파일이 된다. 이제 이 파일을 아이튠즈에 드래그 & 드롭하면 왼편에 [벨소리] 탭에 들어가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아이폰으로 동기화만 시키면 끝-

-> AAC파일을 지원는 프로그램이 없다면, 처음에 음원을 AAC로 먼저 변환하지 말고 mp3 상태에서 먼저 원하는 부분을 40초 이내로 선택해서 잘라내고, 아이튠즈에 추가한 다음 AAC로 변환한 후에 마지막으로 확장자를 m4r로 변환하면 된다


Comment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