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Mac + PC

(68)
맥에서 PC로의 이주 드디어 완료! 2010년 8월 인텔 코어 2 듀오의 윈도우 노트북을 영입한 지 8개월이 거의 다 되었습니다. 그 동안 애플의 iBook G4, PowerBook G4 를 사용했지만 이런저런 사정으로 정리하고 PC로 넘어 왔죠 :) 그리고 이제서야 PC로의 이주가 완전히 끝났습니다- 그래도 간간히 아이북을 다시 갖고 싶습니다 (+__)a 마지막까지 열심히 뛰어주던 파워북 G4 12인치 모델입니다- 그리고 이제 완전한 이주를 끝낸 토시바 노트북- PC로의 전환 과정에서 몇 가지 필요했던 것들이 있습니다. 수많은 파일들의 변환 가장 많은 파일은 .pages 였습니다. 맥에서 사용하는 워드 프로세서로 Pages가 있는데 당연히 맥을 사용하는 동안 이걸 이용해서 수없이 많은 문서들을 작성하고 수업 자료로 활용하기도 했는데, P..
애플의 새 운영체제는 Lion? Windows와 함께 컴퓨터의 운영체제의 양대산맥을 이루고 있는 것이 Mac OS X 입니다 :) 물론 애플의 운영체제는 애플의 하드웨어에서만 구동이 가능하기 때문에, Windows에 비해서 접하기가 쉽지 않은 것은 사실입니다- 출처: http://www.statowl.com/operating_system_market_share.php 맥의 시장 점유율은 2010년 2월부터 6월까지 (7월은 조사 결과가 없어서 0.00%입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11%입니다. 윈도우가 88%인거에 비하면 매우 적은 수치라고 할 수 있죠- 그럼에도 항상 혁신적인 기능과 미려한 디자인 등으로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곤 했습니다- 거기에 안정성과 보안성, 상대적으로 훨씬 저렴한 가격 등이 부각되었죠- 그러면 Mac OS X..
4세대 아이팟 터치 구매기 아이팟 전 라인이 이번에 리뉴얼 되었죠- 아이팟 터치도 예외는 아니었습니다. 주요 특징이라면 레티나 디스플레이, 양면 카메라 탑재, 페이스타임, 자이로센서, A4칩 등이 있습니다- 10월 1일 터치 8기가를 입수! 간단히 살펴보겠습니다 :D 기능적인 측면은 이미 다들 아실테니 그 부분은 제외하고- 헤헷 개봉 들어 갑니다- 사진 촬영은 노키아 X6가 수고해주셨습니다 'ㅁ' 초장부터 완벽하게 어긋난 초점- 오른편에 화살표 부분을 찍으려고 했습니다 (+__)a 어쨌든 저부분을 뜯어내면 됩니다- Desighed by Apple California 생각보다 굉장히 얇았습니다- 연필 하나 정도? 그리고 언제나 그렇듯 참 초라한 구성품들 ^-^; 이녀석이 아이팟 미니 1세대 입니다. 이 당시에만 해도 본체, Fire..
iPhone 벨소리? 직접 만들자! 아이폰 벨소리. 기본적으로는 아이튠즈 스토어에서 구매한 곡으로만 제작이 가능하지만, 현재 우리나라에는 아이튠즈 스토어에서 음원을 판매하지 않기 때문에 사실상 그냥은 불가능하다- 하지만 방법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1. 일단 원하는 곡을 골라서 AAC파일로 변환하자- 아이튠즈에서 가져오기 설정을 바꾸지 않았다면 기본값으로 AAC파일로의 변환이 활성화 되어 있으므로 추가적인 변경이 필요없지만 mp3로 가져오도록 했다면 다시 iTunes Plus (AAC)로 설정을 바꿔야 한다- 편집->기본설정->가져오기 설정 그 다음 원하는 곡을 선택하고 오른쪽 클릭 (혹은 맥에서 원버튼을 사용하는 경우 컨트롤 + 클릭) AAC파일로 생성한 다음 해당 파일을 다시 오른쪽 클릭하고 [Windows탐색기에서 보기] 혹은 맥..
아이폰4 대비 크게 떨어지는 아이팟 터치 카메라 이번에 새로 등장한 아이팟 터치 페이스타임, 레티나 디스플레이, HD 동영상 촬영 등 아이폰4의 특징을 거의 대부분 담아서, 기존의 아이폰 사용자나 타사 스마트폰 사용자 등을 유혹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상세 스펙을 보면 아이폰 4하고 카메라 부분에서 다소 차이가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아이폰4의 카메라 정보. 화소수도 밝혀놨다- 아이팟 터치의 카메라 정보. 화소수 없음. 그리고 탭 포커스에 관한 내용도 없다 엔가젯에서 한 아이팟 터치 리뷰에 따르면 (원문 보기) 아이팟 터치의 카메라는 1280 X 720 해상도로 HD 동영상 촬영이 가능하고, 스틸컷은 960 X 720 으로 촬영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또한 화면을 터치해서 포커스를 맞추는 오토-포커스 기능도 빠져 있으며 (fixed-focus: 고정 초..
애플의 SNS "Ping" 시작하기- 이번에 애플의 쥬크박스 iTunes가 9.2.1에서 10으로 업그레이드 되었습니다. 새로운 아이팟 셔플, 나노, 터치를 지원합니다. 매번 참 귀엽게 나오는 아이팟 셔플- 2세대의 모습과 비슷해졌지만 좀 더 작고 색깔도 예뻐졌습니다. 그리고 보이스 오버 기능이 지원되고, 별도의 보이스 오버 버튼이 있어서 예전처럼 매번 리모트를 써야 하는 불편함이 줄었습니다- 동시에 애플에서는 번들로 리모트가 있는 이어버드를 줄 필요가 없기 때문에 원가를 조금이라도 절감하는 효과가 있었겠죠? 가장 말이 많은 나노 입니다. 작아졌고, 터치 스크린을 탑재했지만, 동영상도 더 이상 안되고, 카메라도 빠졌고, 터치 디스플레이지만 디스플레이 크기 자체가 많이 작아졌습니다. 클릭휠도 없구요- 물론 호불호가 갈리긴 하겠지만 일단 보기엔..
내가 맥을 떠날 수 없는 이유- 지금 사용하고 있는 맥은 iBook G4 12인치 모델. 동종 맨 마지막 모델이기는 하지만 2006년에 단종된 녀석이니 적어도 4년은 됐다. 당연히 요즘 나오는 맥들하고 비교하면 퍼포먼스도 떨어지고 기능적인 측면에서도 부족한게 많다- 운영체제도 최신 Mac OS X 스노 레퍼드가 아니라 타이거를 돌리고 있다. (개인적으로 레퍼드 이후 UI가 우주로 가버린듯 하여 좀 낯설어서 타이거 UI가 더 마음에 든다-) 요즘 한창 고민을 했던게 PC로 갈아 탈까 하는 부분. 남들은 맥으로 갈아탈까 하는 고민을 하지만 나는 반대로 PC로 갈아탈까 고민을 했다. 울트라씬이다 뭐다 해서 참 매력적인 제품들이 많이 보였는데 그러다가도 결국은 아냐 맥을 다시 사는 한이 있어도 일단은 그냥 쓰자 하는 생각이 계속 들었다- 내가..
애플 마우스. 속은 어떻게 생겼을까- 애플의 Input device중에서 마우스를 빼 놓으면 설명할 것이 별로 없습니다. 물론 이제 클릭휠에서 한단게 진화하여 멀티 터치까지 섭렵한 애플이지만 기본적으로 그 베이스에는 비트맵 스크린과 마우스가 있었습니다. 그것이 매킨토시의 기본이기도 하고 동시에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가 뒤따라온 길이기도 합니다. 1984년도에 나온 초기 버전의 매킨토시 화면. 가장 최신의 Mac OS X 10.6 "Snow Leopard" 화면 화면 아래 Dock이 생겼다는 점 외에는 근본적인 틀은 똑같습니다. 아무튼 오늘은 매킨토시와 함께 해 온 마우스에 대해 알아보려고 합니다 :) 애플에서 나온 마우스 중에서 위에 보이는 프로 마우스가 가장 예쁘다고 생각합니다. 원버튼 마우스이고 휠도 없지만 가장 예쁘고 매력적인 제품이죠 ..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