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USEMENT PARK

728x90
반응형

지난 밤사이 애플 이벤트를 통해서 14인치와 16인치 맥북프로 신형 모델이 소개됐습니다. 이벤트 초대장에는 "봉인해제"라는 문구로 사람들에게 많은 기대감을 심어주었는데요, 어떤 걸 '봉인 해제' 했는지 정리해서 보여드립니다!

 

 

 

디자인

 이번에 공개된 두 제품은 과거 파워북G4와 맥북 프로 1세대의 재해석 같은 느낌으로 돌아왔습니다. 끄트머리가 다소 각진 느낌이 드는 그런 디자인과 두툼해 보이는 형태까지 말이죠. 다만, 여기에 노치를 넣었다는 점에서는 차이가 있네요.

 

 베젤이 전반적으로 크게 줄어들었는데, 이번에는 상단을 더 줄이면서 대신 노치가 들어갔습니다 (.....) 그리고 이 노치 크기만큼 맥OS의 상단바가 더 내려오면서 그 영역을 완전히 차지하게 되었고, 그 결과 사용하는 모든 앱들은 노치 영역 하단을 가득 채우는 형태가 되었습니다. (이러면 베젤이 얇아진 의미가 없.....)

 또 노치가 생기면서 FaceID가 들어가지 않겠느냐는 추측과는 달리 단순히 페이스타임 카메라가 기존 속터지는 720p에서 1080p로 업그레이드 되었습니다. 다음 세대에는 여기에 FaceID 혹은 아이패드에 탑재된 초광각 카메라가를 넣기 위한 준비작업이라고 봅니다.

 

디스플레이는 16인치 제품은 3456x2234 해상도

 

14인치 제품은 3024x1964 해상도입니다

 

 

 포트에서도 드.디.어. '프로' 제품군답게 정상으로 돌아왔습니다. 그 동안 '전문가용'을 표방하면서 USB-C 포트로만 2개 혹은 4개를 넣는 정신나간 행보를 보였는데, 이제 제대로된 포트들이 다 들어갑니다. HDMI 2.0 (2.1 아님) 포트, USB-C / 썬더볼트 포트 총 3개, SD카드 리더 (마참내!), 이어폰 잭 (고임피던스 지원)이 탑재 되었습니다.

 

 

 그리고 외관만 이전 제품 재해석이 아니라 충전도 1세대 맥세이프의 재해석판으로 돌아왔습니다. 자석으로 붙는 형태이며 누군가가 줄에 걸리거나 하면, 노트북이 끌려가는 일 없이 포트만 뽁! 하고 떨어져 나가는 형태인데, 문제는 이렇게 생긴 디자인의 과거 제품에서 고질병이 상당히 심했다는 겁니다. 단선, 녹아내림, 피복 벗겨짐, 과열 등이 문제였는데, 이번 세대에서는 부디 그런 일이 없기를 바랍니다. (근데 헤드와 전선 연결 부위가 기존의 모든 애플 제품들처럼 굉장히 부실해 보입니다)

 

 근데 뭐 느끼시는 것 없나요?! 그렇습니다. 드.디.어. 터치바가 빠졌습니다 ㅎㅎ

 

 이제 터치바가 빠진 '정상적인' 키보드로 돌아왔고, 키보드는 검은색입니다. 당연히 백라이트를 지원하고 있고, 거대한 터치패드가 함께합니다. 

 

 

노트북에서 쿨링도 매우 중요한 요소죠. 2개의 팬을 탑재하고 좌우와 상단에 송풍구를 만들어서 쿨링을 담당합니다. 그와중에 언제나처럼 내부 디자인도 극단적으로 잘 정리해 놓은 애플 특유의 모습이 돋보이네요.

 

마지막으로 하단에는 맥북 프로라고 음각으로 새겨져 있습니다. 참고로 무게는 14인치는 1.6kg, 16인치는 2.1kg입니다.

 

 

성능

 

 이미 M1칩셋에서 상당한 성능을 보여주었던 애플인데 이번에는 M1 Pro, M1 Max를 선보이면서 한 단계 더 발전했습니다. 참고로 기존의 오리지널 M1이 8코어 CPU (4개의 고성능 코어 + 4개의 저전력 코어) + 최대 8코어 GPU를 탑재했는데, 이번 M1 Pro는 최대 10코어 CPU, 최대 16코어 GPU, M1 Max의 경우 10코어 CPU, 최대 32코어 GPU를 탑재하여 단순 코어 수만 보더라도 굉장한 성장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16인치 모델 기준, 애플의 발표에 따르면, 기존 16인치 인텔 코어 i9 제품군과 비교했을 때 CPU 성능은 2배, 16인치 모델 외장 그래픽인 라데온 프로 5600M 대비 그래픽 성능은 최대 4배, 그리고 머신러닝 성능은 5배까지 높다고 합니다.

 

다음은 14인치 모델 성능입니다.

 

 14인치 모델 기준, 애플의 발표에 따르면, 기존 13인치 인텔 코어 i7 제품군과 비교했을 때 CPU 성능은 3.7배, 인텔 8세대 아이리스 플러스 내장 그래픽 대비 그래픽 성능은 최대 13배, 그리고 머신러닝 성능은 11배까지 높다고 합니다.

 

모든 수치는 애플에서 공개한 것으로, 향후 실제 벤치 결과에 따라서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참고로 현재 유출된 벤치마크 결과에 따르면 M1 Max의 멀티 쓰레드 성능이 오리지널 M1 대비 55%까지 더 빠르다고 알려졌습니다. (출처: Apple M1 Max Benchmarks Leak Out, 55% Faster Than M1 CPU In Multi-Threaded Tests (wccftech.com) )

 

 

 

배터리의 경우 14인치가 최대 17시간으로 기존 대비 7시간 증가, 16인치가 최대 21시간으로 기존 대비 10시간이 더 늘었습니다.

 

또한 여타 수많은 윈도우 노트북과는 달리 고속 충전이 없었던 맥이었는데, 이번에는 맥에서는 처음으로 고속 충전이 지원되어 30분 충전으로 50%까지 채울 수 있다고 합니다.

 

 

가격

이번 맥북 프로 14인치는 269만원부터, 16인치는 336만원부터입니다.

 

14인치

 8코어 CPU / 14코어 GPU / 16기가 램 / 512기가 SSD = 269만원 (67와트 충전기 제공)

10코어 CPU / 16코어 GPU / 16기가 램 / 1테라 SSD = 336만원 (96와트 충전기 제공)

 

16인치

10코어 CPU / 16코어 GPU / 16기가 램 / 512기가 SSD = 336만원 (140와트 충전기 제공)

10코어 CPU / 16코어 GPU / 16기가 램 / 1테라 SSD = 363만원 (140와트 충전기 제공)

10코어 CPU / 32코어 GPU / 32기가 램 / 1테라 SSD = 471만원 (140와트 충전기 제공)

 

 

 

 

사? 말어?

사용 목적이 인터넷, 문서작업, 이메일, 유튜브, 넷플릭스, 학교 과제, 개인 브이로그 정도 수준이다?

= M1 맥북 에어

 

쿠팡 같은데서 할인 떠서 90만원 대 혹은 그 이하로 살 수 있으면 그냥 킹성비

 

단, 언제나 그렇듯 맥OS가 반드시 필요한 상황이 아니라면, 다른 사람들과 협업을 해야 하는 상황이 많은 직종이거나 학생군이라면 맥OS는 별로 추천하고 싶지 않습니다. 이제는 윈도우 설치도 불가능하기 때문에 신중하게 잘 알아보시고 결정하셔야 합니다. 또한 애플의 AS가 워낙 악명이 높기 때문에 이 부분에 대해서도 반드시 잘 확인해 보시고 결정하시는 걸 권장합니다.

728x90
반응형

Comment +0

728x90
반응형

갤럭시 버즈 시리즈를 사용하시는 분들께 요긴한 팁을 하나 가져왔습니다 +_+ 갤럭시 버즈에는 알림을 읽어주는 기능이 있는데, 이게 기계음처럼 좀 자연스럽지 못한 소리가 나오죠? 예를들어 메시지가 왔을 때, '메.시.지' 약간 요런 느낌으로 읽어주거든요. 그런데 이걸 바꿀 수 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이 기능은 기본적으로 삼성의 TTS (Text-To-Speech) 엔진으로 구동되는데, 이 설정을 바꿔주면 됩니다! 방법은 간단해요.

 

먼저 '설정'으로 들어가서 '일반' 항목으로 가줍니다. 그리고 '글자 읽어주기'를 선택하세요.

 

 

여기에서 '삼성 TTS 엔진'이라고 된 부분의 오른쪽 톱니바퀴를 선택하여 추가 설정을 확인합니다. (참고로 이걸 아예 구글 TTS 엔진으로 바꿔버릴 수도 있습니다. 그러면 구글 어시스턴트의 목소리로 바꿀 수도 있습니다)

 

기본이 '한국어 (대한민국) 여성'으로 되어 있을 겁니다. 여기에서 '음성 데이터 설치'로 들어간 다음, 쭈욱 아래로 내려서 보면 '한국어 (대한민국) 여성 / 최신버전' 이라고 있습니다. 이걸 설치해 줍니다. 그러면 TTS 엔진 파일 업데이트가 이루어지고, 돌아와서 "재생"을 눌러보면, 빅스비 안내처럼 훨씬 자연스러운 목소리가 나오는 걸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이제 버즈에서 알림을 읽어줄 때도 이 목소리로 자연스럽게 나옵니다. 간단하죠? 😊

728x90
반응형

Comment +0

728x90
반응형

개인적으로 이번에 출시된 갤럭시 워치4를 매우 만족스럽게 사용하고 있는데, 가장 아쉬운 부분 하나를 꼽으라면 바로 키보드입니다. 뭐, 삼성전자 제품이니 당연히 삼성 키보드가 기본으로 탑재되어 있는데, 문제는 이게 워치에서는 쿼티 방식이 아니라 완전 옛날식 영문 3x4방식 키보드와 한글 천지인만 지원한다는 겁니다. 세상에..... 천지인은 단 한번도 써 본 적도 없고 매우 불편하고 이해도 어려워서 늘 쿼티만 쓰는데 날벼락이었죠 😥😥😥

 

그런데 이번에 WearOS로 바뀌면서 구글의 플레이 스토어 이용이 가능해졌고 덕분에 구글의 Gboard 또한 워치에서도 사용이 가능해졌다는 사실을 확인.....! 플레이 스토어에서 Gboard를 검색합니다! 

 

그러면 하단에 워치에서도 설치가 가능하다는 안내가 보일 겁니다 +_+ 이걸 통해서 워치에 설치합시다. 그리고 설치가 끝나면 이제 워치에서 Gboard를 기본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설정을 해야겠죠?

 

설정에서 [일반]으로 들어가고 [입력]으로 가보면 [기본 키보드 및 추가 키보드 설정]이라고 보일 겁니다. 여기로 들어갑니다.

그러면 [기본 키보드] 항목이 '삼성 키보드'로 되어 있을 텐데 이걸 Gboard로 바꿔 줍니다

짠, 이제 글자를 입력할 때 이렇게 쿼티 자판으로 만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스와이프 입력 기능을 제공하기 때문에 글자를 하나하나 치지 않고 그냥 한번에 그리기 하듯이 자판 위를 문지르면서 스으으윽 그으면 알아서 글자가 만들어집니다. 간단하죠?!

 

추가 꿀팁!

핸드폰의 [설정] - [일반] - [삼성 키보드 설정] - [제스처 및 피드백] 에서 [키보드 화면에서 제스처 사용]을 이용해보세요! '텍스트 입력'은 키보드 부분을 스윽 문지르면 알아서 글자가 입력되는 스와이프 방식이 사용되는 것이고, '커서 이동'은 키보드를 상하좌우로 문지르면 커서 이동이 되는 기능입니다. 은근히 아주 요긴해요!

728x90
반응형

Comment +2

  • dot 2021.10.18 11:41

    쿼티로 쓰니까 훨씬 편리합니다 ㅎㅎㅎ 한가지 궁금한 점이 있는데 한/영 변환할 때 스페이스바 부분을 길게 눌러서 메뉴로 들어간 다음에 변경하는 방식 외에는 다른 간단한 방식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그거 빼면 천지인 보다 훨씬 편리해서 도움이 많이 되었어요.

    • 아쉽게도 현재 Gboard는 언어 전환을 그렇게 밖에 지원하지 않더라구요..... 😢 아무래도 다국어 사용 환경을 고려하지는 않은 것 같은데 앞으로 개선 되었으면 합니다.....!

      그리고 도움이 되었다니 저도 기분이 좋네요 🤩

728x90
반응형

엘지의 플래그십 스마트폰 G8에 대한 안드로이드 11 업그레이드가 시작되었습니다. 타사보다 확연히 느린 업그레이드지만 그래도 사업을 철수한 상황에서도 약속대로 기존 제품에 대한 업그레이드를 이어가는 모습은 칭찬할 만하지 않나 싶습니다.

 

업데이트에 대한 자세한 내역은 공식 홈페이지 ([OS 업그레이드] LG G8 ThinQ 안드로이드 11 OS 업그레이드 안내 > SW 알리미 | LG전자 고객지원 (lge.co.kr)) 에서도 확인이 가능합니다.

 

G8 ThinQ 성능업데이트 진행

- S/W Version: G820N30b (LG U+) (9/28)
- S/W Version: G820N30b (KT) (9/28)
- S/W Version: G820N30b (SKT) (9/28)
- S/W Version: G820NO30b (자급제) (9/28)
 
- 안드로이드 11 OS가 적용되었습니다.
- 대화 전용 알림창이 추가 되었습니다.
- 메시지 버블 기능이 추가 되었습니다.
- 삭제한 알림 기록을 확인할 수 있는 메뉴가 추가 되었습니다.
- 앱의 활성화 시에 1회에 한정하여 권한을 부여할 수 있는 '이번만 허용‘ 옵션이 추가 되었습니다.
- 잠금 화면 및 상태 표시줄에서 무음 알림 숨기기 기능이 추가 되었습니다.
- 전원 화면에 IoT 기기 제어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 내비게이션 바 스타일이 제스처 모드일 경우 내비게이션 바 숨김 기능이 추가 되었습니다.
- 카메라 설정에 QR코드 스캔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 키보드 크기 및 위치 조절 기능이 개선되었습니다.

 

그 외 V50과 벨벳의 업데이트도 있었는데 내역은 다음과 같습니다.

 

V50 ThinQ 성능업데이트 진행

- S/W Version: V500N21a (LG U+) (9/28)
- S/W Version: V500N21a (KT) (9/28)
- S/W Version: V500N21a (SKT) (9/28)
- S/W Version: V500NO21a (자급제) (9/28)
 
- 위치 측위 성능이 개선되었습니다.
- Google 정기 보안 업데이트로 휴대폰 보안이 강화되었습니다.

 

LG VELVET 성능업데이트 진행

- S/W Version: G900N20n (LG U+) (9/13)
- S/W Version: G900N20n (KT) (9/13)
- S/W Version: G900N20n (SKT) (9/13)
- S/W Version: G900N20n (자급제) (9/13)
 
- 휴대폰 성능이 개선되었습니다.

 

 

728x90
반응형

Comment +0

728x90
반응형

애플이 내놓은 노트북 가운데 가장 혁신적이라고 평가 받는 M1 칩셋 기반 맥북, 그런데 이 제품에 대해서 미국에서는 집단 소송이 제기되었습니다. 이유는 화면이 갑자기, 전혀 외부 충격없이 깨진다는 겁니다. 이게 말이 되는 걸까요?

 

출처: M1 MacBook screen cracks occurring during normal usage - 9to5Mac

 

여러가지 추정이 등장하고 있는데 첫 번째는, 노트북을 덮을 때 윗판과 아랫판의 여유 공간이 전혀 없는 맥북 특성상, 키보드에 이물질이 있었고 화면을 덮으면서 그로 인해 깨졌을 것이라고 하는 겁니다. 그런데 신기한 건, 해당 증상을 호소하는 유저들이 하나 같이 겉유리는 깨지지 않고 내부 액정만 깨졌다는 겁니다. 이물질로 인한 충격으로 깨지면 겉유리도 깨져야 정상인데 말이죠.

 

그러던 중 레딧에서는 한 가지 특이한 사진이 올라왔습니다.

 

출처: M1 MacBook Air screen delaminating : macbook (reddit.com)

 

M1 MacBook Air screen delaminating

Posted in r/macbook by u/_null__ • 104 points and 47 comments

www.reddit.com

 

원래 노트북이라면 액정이 있고 그 위에 유리가 덮여 있어야 하는데, 한 유저가 발견한 바에 따르면, M1 맥북 에어는 겉 부분이 유리가 아니라 편광필름이었다는 겁니다;;;;;; 즉, 유리로 액정을 보호하고 있는게 아니라 액정 위에 필름만 붙어 있는 상태라는 거죠.

 

이게 사실이라면, 그 동안 겉 유리는 깨지지 않고 전부 안에서만 깨졌던 다른 사람들의 사례들이 더더욱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필름은 깨지지 않으니 외부에서 보면 멀쩡한데, 내부 액정은 보호장치가 없어서 깨져버리는 거죠. 

 

애플이 노트북을 하루이틀 만든 것도 아니고, 강화유리 없이 편광필름만 가지고도 액정이 버틸거라고 생각했다니 정말 이해가 안 됩니다;;;;;

 

참고로 현재까지 애플은 이물질에 의한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으며, 이 소송에 대해서는 논평을 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다만, 제품 불량 혹은 설계상의 결함이 나오더라도 그걸 어지간해서는 절대 인정하지 않고, 인정하더라도 대부분의 사용자들이 다른 모델로 변경을 했을 때쯤에나 인정해 왔던 과거 애플의 행보를 바탕으로 미루어, 이번 사안에 대해서도 쉽게 대책을 내놓지는 않을 겁니다.

 

심지어는 화면을 덮어두지 않고 열어 둔 채로만 썼고 자고 일어났는데 화면이 안에서만 깨져 있었다는 후기들도 있는 만큼 M1 맥북을 구매하고자 하셨던 분들은 당분간 기다려 보시는 게 좋겠습니다.

 

다른 한편으로는 이전 극악의 나비식 키보드를 폐기하고 가위식 키보드로 돌아 왔는데, 나머지 설계는 그대로 두어서 키보드와 디스플레이가 맞닿는 회수가 늘어났고, 그로인한 액정 피로도 증가로 인한 파손이라는 추측도 있습니다. 어느 쪽이든 설계 결함으로 귀결될 수 있겠네요.

 

모쪼록 현재 사용 중이신 분들은 각별히 조심하시고, 구매 예정이셨던 분들은 보류하시는 게 좋아보입니다.

728x90
반응형

Comment +0

728x90
반응형

삼성전자의 갤럭시 시리즈 전매특허 벨소리 Over the horizon 잘 아시죠? 그리고 최근 Z 폴드3와 플립3 출시와 더불어 BTS의 슈가가 편곡한 버전의 Over the horizon이 소개되면서 많은 팬들의 기대를 모았죠. 먼저 간단하게 해당 음원에 대한 BTS 슈가의 소개 영상을 볼까요?

 

https://youtu.be/z_8bdqerBB0

 

Voices of Galaxy: How SUGA of BTS has Reimagined “Over the Horizon” | Samsung

Ten years ago, Samsung set out to create a signature sound that motivated people to test their limits and open their world to greater possibilities. Over the Horizon has evolved over time but it’s impact is just as important today as it was a decade ago.

youtu.be

 

해당 음원은 차후 OneUI 업데이트 과정을 통해서 기본 벨소리 중 하나로 탑재가 될 것이라고 밝혔지만, 그때까지 마냥 기다릴 수는 없잖아요? 😂 그 마음을 알았는지 삼성전자에서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서 BTS 슈가 편곡 버전의 Over the horizon을 음원으로 정식 공개했습니다! 여기를 누르시면 바로 정식 음원을 받으실 수 있도록 팝업창이 뜰 겁니다. mp3 파일 형태로 되어 있으니까 핸드폰에 넣어서 들으셔도 되고, 원하시면 핸드폰에서 벨소리로 사용하실 수도 있을 겁니다. 세계적인 유명세만큼이나 높은 퀄리티로 다시 태어난 BTS 슈가 버전 Over the horizon 함께 들어봐요 😀

728x90
반응형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