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UDIO FRED.

오늘은 날씨가 정말 좋았습니다. 바람이 좀 불기는 했지만 춥다는 느낌 보다는 산산하다는 느낌이 많이 들었네요

그래서 여기저기 좀 돌아다니고 그랬는데 건진 사진들을 몇 장 보여드릴까 합니다 :)












'서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진으로 늦가을을 느껴보세요-  (1) 2012.11.04
정말 봄입니다 :)  (2) 2012.04.18
봄의 기운이 완연하게 느껴집니다  (6) 2012.03.20
수원 다녀 왔습니다 :)  (6) 2012.02.18
여의도 공원 다녀왔습니다 :)  (12) 2011.11.15
오늘의 사진  (6) 2011.09.21

Comment +6

오래 간만에 블로그에 다시 글을 씁니다

그 동안 많이 게으르기도 했고 이런 저런 일로 인해서 업데이트가 매우 뜸했는데 책임을 통감하고 있습니다 (+__)a

그래서 오늘은 다량의 사진을 가지고 왔습니다 :)

-----------------------

제목을 수원 방문기라고 해서, 아마 많은 분들이 수원의 화성이나 갈비 이런 걸 떠올리실지 모르겠습니다만

그런 것들하고는 전혀 상관이 없이 단순히 친구를 만나러 갔던 것이기 때문에 가이드를 찾으시는 분이시라면

다른 글을 보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



강남에서 3002번 광역 버스를 타고 출발~ 하려고 했는데 30분이 넘도록 버스가 안 오더군요 ㅡㅡ; 매서운 추위 속에서 한참을 떨고 있는데 3001, 3003 등은 지나가는데 유독 제가 타야 하는 버스만 안왔습니다.....

그러는 와중에, 매일 같이 멀리서 등하교 하는 친구가 생각 나서 "아 그 동안 나는 정말 편하게 지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언제 올지 모르는 버스를 매일 아침 기다리며 서울에 와서는 출근시간 미여터지는 강남을 지나서 학교로 가는 걸 생각하면.....정말 끔찍합니다 ㅠㅠ

어쨌거나 30분 가량을 기다린 끝에 도착한 버스를 타고 수원 입성! 생각보다 시간은 오래 걸리지 않았습니다-



날도 추운데 일단 점심부터 먹어야죠 :)


친구의 소개로 간 파스타집입니다- 주문하고 나니까 마늘빵 두조각이 나오더라구요-

한국에서는 파스타 주문하고 나서 나오는 빵이 항상 너무 아쉬워요- 유럽에서는 그래도 여러 조각 주거나 혹은 이야기 하면 추가로 한두번 정도 더 주는 편인데.....


제가 주문한 건 링귀니면에 로제 소스를 곁들인 녀석입니다. 닭고기가 들어 있어요-

닭고기가 들어간 경우 Pollo 라고 쓰고 폴로 스파게티, 폴로 파스타 라고 하는 경우가 있는데 Pollo는 스페인어로 닭이라는 뜻입니다. 그런데 발음이 문제죠. 스페인어로 제대로 읽는다면 폴로 혹은 뽈로가 아니라 뽀요 라고 읽어야 합니다. 그냥 닭고기 라고 하든가 치킨이라고 하면 쉬울거를 괜시리 스페인어를 가져다 써놓고 잘못 발음을 써놓는 경우가 정말 많더라구요-


이건 친구가 선택한 봉골레 입니다- 생각 보다 조개가 많이 들어 있지는 않았어요- 봉골레 정말 잘하는 집 가면 조개가 엄청나게 많이 들어가는데 :)

개인적으로 봉골레를 썩 좋아하지는 않습니다만 이건 느끼하거나 비린내가 거의 나지 않아서 괜찮았습니다-


그리고 빼 놓을 수 없는 커피!

커피를 정말 좋아하지만 한국에서는 커피 체인점들이 가득해서 어디를 가나 다 평준화 된 맛을 선보이는 경우가 많고 괜시리 너무 심하게 비싼 경우가 많아서 안타깝습니다. 얼마전까지 1900원 하던 모 커피도 이제는 2300원인가 하더라구요


여기는 코지 (Cozy)라고 하는 카페입니다. 직접 원두를 볶아서 하는 집이라고 소개를 받았어요- 분위기도 좋고 아담한게 마음에 들었습니다.

특히나 직접 커피를 볶는다는 것과, 조용하다는 게.....

많이 알려지지 않은 집이라고 하더라구요- 커피도 맛있었고 사장님도 친절하시고 해서 좀 더 알려지면 더 좋겠다 싶으면서도 한편으로는 지금처럼 쭉- 조용한 분위기를 유지할 수 있게 덜 알려졌으면 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내부 아기자기 한 장식들을 몇 장 보여드릴게요







저는 아메리카노를 시켰는데 이런걸 가져다주시네요? 알고보니 설탕이었습니다. 드럼통 (??) 안에 설탕이 들어 있어요


날이 추워서 그런지 들어가자마자 메뉴판과 따뜻한 물을 한잔씩 주셨습니다-

메뉴판은 앨범으로 되어 있었습니다


그리고 한쪽 구석에는 저렇게 원두를 종류별로 샘플을 담아 놓으셨더라구요


그리고 직접 원두를 종류별로 판매합니다. 100그람 단위로 판매하고 있더라구요- 커피도 주문할 때 어떤 산지의 커피를 맛 볼 것인지 결정할 수 있습니다-



내부는 천장이 높고 반 2층으로 되어 있는데 위에는 테이블이 두 개 뿐이지만 그래도 보기에도 좋고 애완동물 사진들도 붙어 있는게 보기에 좋더라구요 :)



그리고는 공원 구경도 갈 겸 나왔는데........

사진으로 보기에는 맑고 화창한게 참 좋아보이지만.......

정말 미친듯이 추웠습니다 ㅠㅠ 욕 나올 정도로 추웠어요 -_ㅜ




다리가 시원시원하게 길어 보여서 좋습니다만 현실은.............-_ㅜ



공원 안에 중국 테마관이 하나 있다고 해서 들어가 봤습니다



마치 영화에서나 볼 법한 그런 구조의 공원이었습니다. 봄~가을에는 연못에 잉어도 풀어 놓고 한다는데 겨울이라서 전부 꽁꽁 얼어 있었습니다. 나중에 날씨가 좋아지면 다시 한번 와 봐야지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크지는 않지만 반대로 아기자기한 맛이 있었습니다




공원 이름이 월화원이었네요 :)





월화원을 나와서 공원을 좀 더 거닐었습니다





한쪽에서는 연날리기를 하고 있었는데, 어렸을 때 저도 연 날리기를 정말 좋아했었는데 언제부턴가는 안 하고 있네요- 나중에 시간 나면 한번 다시 해 보고는 싶은데 항상 "시간 나면" 이라는 말이 붙으면 안하게 되더라구요

정작 시간이 나도 귀찮아서 안하거나 뭔가 다른 핑계거리가 항상 생기게 되더라구요- 어렸을때는 이거저거 가리지 않고 그냥 하면 됐는데 어른이 되면서는 이런저런 핑계만 늘어가는 것 같습니다


날씨가 너무 추워서 더 둘러 보고 싶어도 그럴 수가 없었지만, 그래도 반가운 사람도 만나고 조금이지만 그래도 수원 구경도 하고 맛있는 커피도 마시고-

간만에 즐거운 주말을 보냈습니다. 사소하지만 사람 만나고 이야기하고 그러는게 좋아요 :)

평소에 지내면서는 그럴 시간이 많지 않으니까요-

아니면 매번 디스플레이 속에서만 이야기를 떠들게 되잖아요

반나절 정도 시간을 내서 자주 못 보는 친구나 지인들을 한번 만나서 이런 저런 이야기도 하고 밥도 먹고 하는 시간을 가져보세요- 하루가 완전히 달라집니다 :)



------------------------------











손가락 추천 버튼을 눌러주시면 계속적인 블로그 활동에 큰 도움이 됩니다

'서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말 봄입니다 :)  (2) 2012.04.18
봄의 기운이 완연하게 느껴집니다  (6) 2012.03.20
수원 다녀 왔습니다 :)  (6) 2012.02.18
여의도 공원 다녀왔습니다 :)  (12) 2011.11.15
오늘의 사진  (6) 2011.09.21
운현궁(雲峴宮)  (6) 2011.09.15

Comment +6

어제 14일, 오래간만에 바람도 쐴 겸 여의도 공원에 다녀왔습니다-

9호선이 있어서 정말 쉽게 갈 수 있기도 하고, 여의도 공원이 예쁘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어서 한 번 시간을 내서 다녀왔습니다만.........다 좋은데 너무 추웠습니다 ㅠㅠㅠㅠ 정말 얼어죽을 뻔.....

일단 9호선 여의도 역에서 3번 출구로 나와서 그대로 조금만 걸으면 바로 여의도 공원 이라는 표지가 보입니다-

 


 여의도 답게 수 많은 고층 빌딩들과 회사, 은행 등의 건물들이 즐비해 있습니다. 다만, 강남처럼 고층 빌딩이 많아서 그런지 그 사이로 부는 바람은 더 매섭고 춥게 느껴졌습니다. 


3번 출구를 따라서 그대로 오시면 이렇게 "여의도공원" 하고 되어 있는 걸 볼 수 있어요- You can't miss it!

이걸 못 보고 지나치셔서 여의도 공원을 못 찾으신다고 하면 문제 있는겁니다 ^^;



날씨는 정말 좋았습니다. 구름한점 없고 화사하고 맑은 하늘- 그런데 저런 고층 건물 건설하는거 보면 신기하기도 하고 무섭기도 하고.....한편으로는 우리나라도 참 대단하다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




날씨가 추워서 그런지 사람들은 거의 없었습니다. 물론 그 덕분에 사진을 찍기에는 정말 좋았습니다. 방해 받지 않고 원하는대로 마음껏 찍을 수 있었죠 ^^




외국에서는 까치가 흉조인 경우가 있다고 하는데 그래도 우리나라에서는 여전히 반가운 동물로 여기지 않나요? 특히나 까치 하면 독특한 꼬리가 가장 먼저 생각납니다-




이런 열매도 작게 많이 열려 있었는데 무슨 열매인지 잘 모르겠어요 (+__)a



가을도 이제 이렇게 넘어가고 나면 얼마 지나지 않아서 눈 온다는 소리를 할 텐데.....

시간은 참 빠릅니다. 



참새들도 부지런히 이것저것 먹을 것들을 가지고 이리저리 날아다니고 있었는데 운 좋게 한 마리를 사진에 담을 수 있었습니다-

마치 앵그리버드를 연상시키는 굳은 표정 ^-^;



그리고 물가에는 수양버들이 늘어져 있는것이 한편의 그림을 보는 것 같은 느낌이었어요-



그리고 언제 봐도 참 예쁜 단청이 있는 정자 한 칸-

다만 여기에도 수없이 많은 낙서들이 있었습니다. ㅁㅁ왔다 감 / ㅁㅁ 랑 ㅁㅁ 사랑해 이런 것들이.....

제발 이런 낙서 좀 안 했으면 하는데 사라지질 않네요-



그리고 연못에는 오리 몇 마리와 수없이 많은 잉어들이 노닐고 있었습니다- 다만 오리들이 눈치가 빠른 건지 사람이 다가가면 몰려듭니다. 아마도 그 동안 수없이 많은 사람들이 먹이를 줬던 모양입니다. 



이 구도에서 정말 마음에 들었습니다. 물에 비친 모습까지.....



날씨가 너무 추워서 결국은 오래 있지 못 하고 돌아 왔지만 그래도 휴식을 취하기에는 더 없이 좋은 시간이었고 특히나 마음에 드는 사진들을 많이 건져서 더 좋았습니다-

틈틈이 아이팟 터치로 동영상 촬영도 하고 편집도 바로 아이팟에서 했습니다만 아직 실력이 없어서 ^^;

영상 오른쪽 하단의 360 을 클릭하시고 720으로 만드시면 HD 화질로 보실 수 있습니다- 


 



내일 모레면 날씨가 다시 예년 기온을 되찾는다고 합니다. 멀리 갈 것 없이 서울에서 바로 갈 수 있는 여의도 공원 한번 가족끼리, 친구끼리, 연인끼리 가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사진 불펌은 절대 불허합니다. 저작권자의 동의 없이 단순히 [퍼가요] 라고 말만 하고 퍼가는 것도 불펌입니다. 실력은 부족하지만 나름대로 수없이 많은 샷을 찍으면서 건져내는 것들이니 존중해주셨으면 합니다.



Captured by 후레드군 with Kodak Easyshare z8612IS




손가락 추천 버튼을 눌러주시면 계속적인 블로그 운영에 힘이 됩니다 :) 

'서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의 기운이 완연하게 느껴집니다  (6) 2012.03.20
수원 다녀 왔습니다 :)  (6) 2012.02.18
여의도 공원 다녀왔습니다 :)  (12) 2011.11.15
오늘의 사진  (6) 2011.09.21
운현궁(雲峴宮)  (6) 2011.09.15
오늘의 사진  (0) 2011.08.27

Comment +12

오늘의 사진

서울2011. 9. 21. 19:15
항상 바쁘거나 딱히 이렇다 할 포스팅 주제를 찾지 못 할 때 찾아오는 "오늘의 사진" 시리즈 입니다 ^-^;

요즘 날씨가 정말 좋아서 자주 카메라를 들고 다닙니다- 짐이 많거나 일이 많으면 사실 사진 찍을 틈도 없어서

힘겨운데 그래서 생각해 낸 것이......

아침에 더 일찍 일어나서 더 빨리 나가자 ㅡㅡ;;

입니다................더 늦게 자는 건 자신이 없고 아침에 일찍 일어나는 건 문제가 없거든요 :)

뭐 그래도 여전히 다섯시 반에 일어나서 하루를 시작합니다만;;;;;;



거의 매일 지나는 강남대로 입니다- 아침 일찍은 사람들도 많지 않고, 버스에도 자리가 여유 있어서 좋습니다만, 문제는 한 10분 정도만 평소보다 늦게 나와도 바글바글하다는거죠;;;;;


날씨가 정말 화창하고 좋아서 오늘 하루는 공부고 뭐고 다 내려놓고 놀러 다니고 싶었습니다.............만 성격상 일탈을 잘 하지 못 해서 ^-^;;


지금이야 이렇게 맑고 화창하지만, 또 조금 지나면 완전히 가을이 오고 낙엽이 지고 하겠죠-


나뭇잎들의 아직은 생생한 모습을 좀 담아두고 싶었습니다-




오늘은 인사동 앞길을 지나면서 문득 간판이 눈에 띄어서 그냥 한번 찍어 봤네요 :)





매번 방문해주시는 여러분들 잊지 않고 있습니다! 시간이 나는대로 틈틈이 새로운 내용 업데이트 하겠습니다!!

'서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수원 다녀 왔습니다 :)  (6) 2012.02.18
여의도 공원 다녀왔습니다 :)  (12) 2011.11.15
오늘의 사진  (6) 2011.09.21
운현궁(雲峴宮)  (6) 2011.09.15
오늘의 사진  (0) 2011.08.27
오늘의 사진!  (3) 2011.08.25

Comment +6

운현궁(雲峴宮)

서울2011. 9. 15. 21:00

오늘 그냥 갑자기 들어가 본 운현궁-

남은 사진 몇 장-






 

'서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의도 공원 다녀왔습니다 :)  (12) 2011.11.15
오늘의 사진  (6) 2011.09.21
운현궁(雲峴宮)  (6) 2011.09.15
오늘의 사진  (0) 2011.08.27
오늘의 사진!  (3) 2011.08.25
봉은사 다녀왔습니다 :D  (0) 2011.05.14

Comment +6

  • 정말 멋진 사진이네요~ 가보고 싶어질 정도로 말이죠... 날씨도 참 좋네요. 문제는 전 저런 날씨는 부담스러워 정작 못나간다는 게 문제지만... ㅎㅎㅎ

    • 감사합니다 :)

      발로 찍은건데 ㅠㅠㅠ



      저는 따로 시간 내서 나가려고 하면 게을러지는 수가 많아서 아예 나갈 때 시간을 좀 넉넉하게 잡고 카메라를 들고 나가는 편이에요 :)

  • 가을보다는 늦여름의 향기가 가득한 사진이네요.
    첫 사진은 너무너무 탐납니다. ^^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 변변치 못 한 사진인데 좋게 봐 주셔서 감사합니다 ㅠㅠ

      혹시나 필요하시다면 원본 사진 드릴게요-ㅎ

      어차피 jpeg 이미지이기는 합니다만;;;

      원하시면 비밀 댓글로 메일 주소 남겨주세요

      쏴드릴게요 :)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우와, 한옥의 정겨움이 느껴지는듯한!
    요즘 아빠엄마땜에 한옥에 관심이 많아지는데.. 왠지.. 정겨움이 느껴지네요!

오늘의 사진

서울2011. 8. 27. 23:23

며칠째 이어지고 있는 오늘의 사진 시리즈 입니다 ^-^;

요즘 매일 카메라를 가지고 다니면서 틈틈이 보일 때 마다 이것저것 찍다보니 하루에 80~100컷 정도 찍더라구요- 그 중에서 마음에 드는 것들을 몇 개씩 골라서 소개해 드리고 있습니다 :)

아직은 낮은 수준이라서 자랑할 정도는 아니지만 제 나름의 괜찮은 것들을 골라서 방문자분들과 함께 보고자 올리는 것이니 좋게 봐주세요~ ^-^;

오늘은 약속이 있기 전에 잠시 봉은사를 들러서 마음도 가다듬고 사진도 찍고 했습니다-





마침 법회가 한창이었던 대웅전-



나중에 이런 식으로 한옥 짓고 살고 싶어요- (그러려면 엄청나게 돈을 많이 벌어야겠죠? ㅠㅠ)



역광일 때는 플래쉬를 이용하라는 말이 생각나서 그대로 실천해 본 샷입니다 ^-^;





저는 이거 볼 때 마다 여러가지 생각이 듭니다- 돌 하나하나 올리며 수많은 사람들이 소원을 빌었을 것을 생각하면 :) 저도 나중에 소원 하나 빌어보려구요-









그리고는 코엑스쪽으로 돌아오는데 분수가 보이더라구요-

사진을 찍거나 말거나 앞으로 계속 왔다갔다 하는 사람들 때문에 애먹었습니다;;;;




그리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의 야경샷! 흔들림 없이 성공! ㅠㅠ)/


여러분 모두 즐거운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D




Pictured by 후레드군 with Eastman Kodak z8612 IS










----------------------------

손가락 추천 버튼을 눌러주시면 계속적인 블로그 운영에 도움이 됩니다-

'서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사진  (6) 2011.09.21
운현궁(雲峴宮)  (6) 2011.09.15
오늘의 사진  (0) 2011.08.27
오늘의 사진!  (3) 2011.08.25
봉은사 다녀왔습니다 :D  (0) 2011.05.14
오래간만에 맛 본 여유-  (2) 2011.04.28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