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USEMENT PARK

반응형

 저는 윈도우 11 출시 직후, 노트북에서 바로 업그레이드하여 사용하고 있는데, 역대 제가 사용해 본 모든 운영체제를 통틀어서 현재까지는 가장 마음에 듭니다. 더욱 개선된 UI는 물론이고 매우 빠른 반응성과 예뻐졌다는 점, 그리고 기존 윈도우에서 다소 아쉬웠던 부분들이 대거 수정이 되었기 때문이죠.

 그 중에서 눈에 띄지는 않지만 정말 큰 변화 중 하나가 바로 AAC 코덱의 지원입니다. 이것 덕분에 블루투스 무선 이어폰을 연결했을 때 핸드폰에 연결했을 때처럼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게 되었죠. 그리고 여기에 몇 가지 간단한 설정만 더해주면 더욱 강력하게 사용할 수 있는데, 오늘은 그 방법을 이야기해보려고 합니다.....!

 

 일단 블루투스 이어폰을 연결하는 방법은 다들 잘 아시죠? 시작 메뉴에서 [설정]으로 들어가서 [Bluetooth & 장치] 부분에서 장치를 추가하면 됩니다. 블루투스 이어폰이라면 음향기기로 잡힙니다. 그리고 이번에는 [시스템]으로 들어가서 [소리] 부분으로 갑니다.

 여기에서 '출력' 부분에서 '헤드폰' 부분에 연결된 기기가 보일 겁니다. 오른쪽의 화살표 아이콘을 눌러 봅니다! (참고로 하단의 '입력' 부분에서도 마이크를 블루투스 이어폰으로 바꿀 수 있습니다. 다만 '헤드셋'의 번역이 '머리에 거는 수화기'라고 되어 있네요 ㅎㅎ;; 이 부분은 수정이 필요해 보입니다)

 

 이렇게 속성으로 들어가서 보면 '오디오 향상' 부분이 있는데 이걸 켜주고, 하단의 '공간 음향' 부분을 'Windows Sonic for Headphones'를 선택해 줍니다. 이건 마치 돌비 애트모스나 DTS처럼 음향 효과를 더해주는 기능인데, 무선 이어폰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니까 활성화시켜주면 되는 겁니다. 참 간단하죠!?

 

반응형

Comment +0

반응형

지난 밤사이 마이크로소프트에서는 윈도우 11을 발표했습니다. 기존 윈도우10 사용자들은 무료로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며, 다양한 UX상의 변화와 함께 더욱 빠른 구동, 더욱 빠른 게임 등을 약속했죠. 그런데 새 버전이 나오면 언제나 그렇듯, 우리가 사용하고 있는 PC에서 업그레이드가 가능한지 여부가 가장 중요하잖아요? 그래서 마이크로소프트에서는 현재 사용중인 시스템이 Windows 11을 구동할 수 있는지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도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윈도우 11 사양 체크툴 다운로드 [여기]에서 다운로드하기

해당 툴을 다운로드 받고 설치하면 위와 같은 화면을 보게 됩니다. 여기에서 [지금 확인]이라고 되어 있는 부분을 누르면 현재 사용중인 시스템에서 Windows 11을 구동할 수 있는지 여부가 확인이 됩니다. 

 

좀 더 전문적이고 자세한 사양 확인을 원하시는 분들께서는 [여기]를 클릭하셔서 깃허브에서 나온 툴을 이용해 보시기 바랍니다. 이걸 이용하면 아래의 스크린샷처럼 정확히 어느 부분에서 사양 미달인지 여부가 나옵니다.

 

 

참고로 인텔은 8세대 이상부터, AMD는 2세대 라이젠부터 공식적으로 지원이 됩니다. 자신이 사용중인 CPU가 지원 대상인지 여부를 보시려면 아래의 링크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AMD CPU

 

Windows Processor Requirements Windows 11 Supported AMD Processors

This specification details the processors that can be used with Customer Systems that include Windows Products (including Custom Images).

docs.microsoft.com

 

Intel CPU

 

 

Windows Processor Requirements Windows 11 Supported Intel Processors

This specification details the processors that can be used with Customer Systems that include Windows Products (including Custom Images).

docs.microsoft.com

 

이번 윈도우 11부터는 TPM이라고 하는 보안 모듈을 필수적으로 요구하고 있습니다. 이걸 비활성화 시켜 놓은채로 사용 중이셨거나 이 모듈 자체가 없는 구형 제품을 사용하고 계셨다면, 공식적인 방법으로는 업그레이드 및 설치가 불가능합니다.

 

또한 보안부팅 사용 필수, 레거시 바이오스가 아니라 UEFI 사용 필수 등의 조건이 붙습니다. 그만큼 보안과 최신 기술의 적극적인 사용의지를 보이고 있는 것이죠.

 

이 부분은 화면 왼쪽 하단의 윈도우 로고 버튼 (시작버튼) - 바로 위의 톱니바퀴 [설정] - Windows 업데이트 및 보안으로 들어가면 확인이 가능합니다.

 

[Windows 보안]에서 [장치 보안]으로 들어가면 아래와 같이 나올 겁니다. 

여기에서 [보안 프로세서] 부분과 [보안 부팅]이 모두 활성화가 되어 있어야 합니다. 완제품을 구입하신 경우 대부분 켜져 있을 겁니다. 그런데 임의로 레거시 바이오스를 설치해서 사용하거나 윈도우 7을 사용해서 업그레이드 하고 올라오신 경우 여기가 비활성화 되어 있을 수 있습니다. 보안 부팅은 바이오스 설정을 바꿔야 하며, 레거시 바이오스를 이용해 사용하신 분들은 UEFI 를 이용해서 시스템을 처음부터 재설치 해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Windows 11 소개 이벤트 간추린 영상입니다

 

 

반응형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