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UDIO FRED.

낮에 잠시 잠이 들었다.

그리고는 너무나 생생한 꿈을 꿨다-

보고 싶은 사람들을 만나러 가는 길이었다- 버스 시간표 보고 나갈 준비를 하고 있었다-

그리고는 꿈을 깼다-

마인츠가 많이 그립기는 한 모양이다-




어서 일정들을 성공적으로 끝내고 돌아가야지

'주저리 주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1 희망 블로거 페스티벌 참석합니다 :)  (7) 2011.12.11
탁상행정의 전형을 보다-  (6) 2011.09.26
꿈을 꿨다-  (0) 2011.09.11
SKY Vega Xpress  (9) 2011.09.07
오늘의 사진  (2) 2011.09.04
블로그를 돌아보다-  (12) 2011.09.03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