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UDIO FRED.

요즘은 밥 한끼 먹는게 무섭죠. 가격이 너무 비싸서 함부로 밥을 사준다고 말 하기도 어려운 시대에 살고 있습니다. 서울에서는 그냥 김밥 한 줄에 3000원이 넘는 경우도 많기 때문이죠. 김밥이 제일 만만했는데 ㅠㅠ


커피는 더 심합니다. 조금만 유명한 브랜드 카페를 가면 기본 3천원 후반 혹은 4천원대입니다. 결국 밥 먹고 커피 한잔 마시면 잘못하면 그냥 돈 만원이 날라가는 상황이 심심찮게 벌어집니다.


그런데 동대문에서는, 그것도 호텔에서 꽤 괜찮은 파스타 혹은 수제 햄버거를 먹고 커피까지도 마실 수 있는곳이 있습니다. 그것도 단돈 8천원에 말이죠.


동대문 역사문화공원 (DDP) 바로 옆의 KY헤리티지 호텔의 2층 비스트로, Le Chef (르 셰프) 가 바로 그곳입니다.


위치는 서울시 중구 장충단로 226 번지이고 버스 정류장으로는 동대문 역사 문화 공원 보다 [광희동] 이라고 된 02-171번 버스 정류장에서 하차하시면 바로 입구 앞에 내리실 수 있습니다.


들어가자마자 우측에 바로 보이는 2층까지만 운행하는 엘리베이터로 Le Chef로 가실 수 있습니다.




점심 메뉴는 포모도로 파스타, 치킨 크림 파스타, 알리오 올리오 파스타 그리고 수제 햄버거 이렇게 4 종류가 기간 한정 특가 8000 원에 제공 됩니다. 그리고 여기에 커피는 기본으로 제공 됩니다.

 


식사를 주문하게 되면, 기본 셋팅에 식전빵으로 바삭하게 구운 바게트와 치아바타가 한 사람당 한 조각씩 먹을 수 있도록 제공 되고 필요시 더 줍니다.



이건 모듬 버섯이 들어간 알리오 올리오 오일파스타 입니다. 마늘향이 적절하게 배어 있었고 느끼하지 않아서 좋았습니다. :-)



이건 참깨 치킨 크림 파스타 입니다. 이것도 맛있었다고 하네요 :-)


커피는 식후 제공이 기본이지만 그래도 식전에 마실 것인지 한번씩 물어보니까, 필요하시다면 미리 마실 수도 있습니다.


참고로 8천원에는 부가세와 봉사료 등 다른 비용이 모두 포함된 가격이므로 추가 비용이 발생하지 않습니다.


동대문에서 조용한 분위기 속에서 여유를 부리면서 괜찮은 점심을 저렴한 가격으로 먹을 수 있는 곳! KY헤리티지 호텔의 르셰프였습니다!



참고사항>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만 운영합니다.

평일 점심에만 특별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간 한정 프로모션이므로 호텔 사정에 따라 중단될 수 있으니 꼭 홈페이지 등을 확인 해 보시고 방문하세요.



Comment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