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독일의 시장은 이렇게 생겼다 'ㅅ'

독일/마인츠

by 후레드군 2009.07.25 18:15

본문



독일은 거의 대부분의 도시에서 일주일에 2~3번씩 장이 선다. 직접 자기들이 재배한 채소, 과일 그리고 각종 와인, 고기, 생선들에 이르기까지. 특히나 내가 사는 곳은 내륙지방이라 생선들이 비싸고 다양한 종을 보는 게 쉽지 않은터라-


보통은 아침 7시반 혹은 8시부터 오후 2~3시까지 한다. 가격은 일반 마트에 비하면 조금 더 비싸지만 확실히 신선하고 맛있고- 특히나 과일 같은 것들은 차이가 많이 난다.

물론 비싸다고 해 봐야 한국에 비하면 채소, 과일, 고기 이런 건 독일이 훨씬 싸다. 유로 환율이 올랐어도 싸다.

(아침 일찍 가서 찍었던 터라 사람이 별로 없지만 한 9시~10시쯤 되면 사람들이 정말 많이 몰려온다)


그보다 사실 시장이 좋은 이유는, 우리나라처럼 위생관리가 안된다든가, 위에는 좋은 거 올려놓고 아래는 질 나쁜거 섞어서 속여 판다든가, 조금 잘 모르는 것 같다 싶으면 덤탱이를 씌운다든가 하는 일이 없다는 것. 물론 모든 시장 상인들이 그러는 것은 아니겠지만 우리나라 시장은 시장 상인들이 신뢰를 잃었기으니 더더욱 안될 수 밖에-

그리고 마트에서는 보통 대량으로 팔지만 시장에서는 내가 필요한 만큼만 적게 살 수도 있어서 좋다- 낭비도 없고, 괜히 대용량 팩으로 살 일도 없고-

그 외에도 그 자리에서 소시지를 구워서 팔거나, 감자튀김, 생선 샌드위치 등도 팔고 직접 딴 꿀도 있고, 계란, 치즈 등등 다양한 걸 파니까 구경하는 재미도 있고
'- '*

'독일 > 마인츠' 카테고리의 다른 글

Tour de Mayence  (2) 2009.08.01
눈으로 보는 마인츠  (6) 2009.07.30
독일의 시장은 이렇게 생겼다 'ㅅ'  (6) 2009.07.25
노을  (6) 2009.07.25
달팽이  (8) 2009.07.25
Domplatz, Mainz  (4) 2009.07.25

태그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09.07.29 17:39 신고
    독일 시장은 이렇게 생겼구나~
    시장에서 길거리 음식 사먹으면서 돌아다니는거 좋아 하는데
    사진속으로 뿅 들어가고 시푸네요~
    • 프로필 사진
      2009.07.29 17:50 신고
      아주 작은 도시가 아니면 거의 모든 도시에서

      열리는 거다 보니까 가는 곳마다 조금씩

      다르기도 하고 재미 있어요^-^ 특히 아침에

      약간 선선할 때 가면 여유도 있고 좋더라구요 ㅎ

      장 일찍 보고 간단히 브런치 먹고 돌아오는 ㅋ
  • 프로필 사진
    2009.07.31 18:03 신고
    헉 진짜 시장!이네요... 으억 좋다...
    한국시장이랑 비슷하네영ㅋㅋㅋㅋ
  • 프로필 사진
    2010.06.07 17:12 신고
    제가 가본 유럽나라의 시장이 다 위의 사진과 비슷했던것 같아요.
    미국에서도 Farmer's Market 이라고 장이 서는데요, 제가 정말 즐겨가는 곳이에요. ^^